ARTIST

Obsession series

2012
Leather

리안갤러리 LEEAHN GALLERY
이광호
Lee Kwang Ho
작가 전시이력 Exhibition History

2020 Composition in blue, 리안갤러리, 서울
2016 10 Years, Victor Hunt, 브뤼셀, 벨기에
2014 Indefinite Objects, 원앤제이갤러리, 서울
2013 Design Museum - de sign de, 오사카, 일본
2012 Medium, Clear edition & gallery, 도쿄, 일본

작가설명

디자이너로서 탄탄한 경력을 쌓은 이광호는 조각가, 설치미술가로서 자신의 창조적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그는 작품에서 실용성이 아닌 조형성에 대한 순수 미학적 의미의 비전을 제시한다. 작가의 작업에서 가장 중요한 대목은 재료 자체가 가진 물성과 내재적 특성을 탐구하는 것이다. 정육면체, 벽돌 또는 물결 모양과 같이 다양한 형태로 조합된 적색 동판이나 파이프는 그렇게 붙이는 과정에서 본래 구리 색을 잃게 되고, 그것을 닦아낸 다음 한 면에 푸른색 칠보를 발라 700-800도의 가마에서 굽는 과정을 거친다. 이때 적동 면들은 산화되면서 마치 피부가 탈피하는 것처럼 다양한 표면 효과와 함께 본래의 분홍빛 적동색과 다른 풍부한 뉘앙스의 색면과 질감으로 변모한다. 즉 어떤 부분은 피막이 완전히 벗겨지고, 또 어떤 부분은 벗겨진 피막이 다시 들러붙어 거친 표면이 되는 우연적 결과를 초래한다.

Artist Description

Lee Kwang Ho is an artist of the moment who is in the limelight of contemporary art scene. Over the past decade, he has proudly strolled the world stage: after making his debuting in Canada, He has won ample opportunities to showcase his works in numerous countries ranging from United States to some European countries. As is often the case with artists, he draws a plentiful source of inspiration from his surroundings. For instance, he grew up watching his grandparent ’s farm works — the repetitive process of seeding and harvest. This experience had major influence on his art practice and led him to ceaselessly ask himself how to extract the extraordinariness from ordinary objects. Through numerous trials, he has come to fixate on some trifling objects such as used Styrofoam, PVC insulated wire, etc. He closely examines such objects in every possible aspect and strives to bring them to lives. Once he discovers some interesting traits of certain material, then he dedicates all his skill to manifest it visua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