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

타임슬립-블루아워(부산-바라보다)
TIMESLIP-bluehour(BUSAN-seeing)

2020
144 × 208 cm
Color on Korean paper

미광화랑 MIGWANG GALLERY
이지훈
LEE jihun
작가 전시이력 Exhibition History

2019 이지훈 개인전 ‘TIMESLIP-bluehour’ 展 (갤러리 서린 스페이스/부산)
2018 이지훈 개인전 ‘TIMESLIP’ 展 (아트몰링 갤러리/부산)
2018 이지훈 개인전 ‘TIMESLIP’ 展 (ARTGALERYOPEN/부산)
2017 이지훈 개인전 ‘TIMESLIP in busan’ 展 (선유갤러리/부산)
2014 이지훈 개인전 ‘TIMESLIP’ 展 (갤러리 봄/부산)

작가설명

TIMESLIP’, ‘시간이 미끄러진다는 초 자연현상’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으며, 시간을 거슬러 과거나 현재, 그리고 미래를 자연스럽게 오고 가는 시간여행을 말한다.

다리는 시간에서 자유로울 수 있도록 해준 우리 스스로의 창조물로 보고 있고 이를 통하여 다리가 시작하는 내가 서 있는 세상과 다리 끝의 또 다른 세상과의 소통을 의미한다.

달이 지닌 의미는 도달하고 싶으나 도달 할 수 없는 이상향 적인 존재이며 형상으로 걸려있는 비행기는 또 다른 동적인 요소를 가진 존재로 이상향으로 도달하기 위한 우리들의 희망을 표현한 것이다.

Artist Description

As a word 'Timeslip' means 'a supernatural phe-nomenon of slipping through time, “timeslip” refers to time travel-somehow naturally going back and forth between past, present, and future.

Regret about things that have slipped into the past-the disappearance of landscapes and ob-jects-is the melancholy emotion of the work, meant to liberate people from time, the bridge that appears is a creation of their own pioneering and control of time. it signifies communication between the another world at the opposite end of the bridge.

The moon signifies a utopian entity which we want to reach but cannot. It is something that is concerned with absolute time as well as a transcendental being to all. The hanging form of the airplane is an entity possessing yet another dynamic element, representing people's aspiration to reach an ideal